2022년 최고의 국제 무역 브로커.

마지막 업데이트: 2022년 4월 20일 | 0개 댓글
  •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비즈니스 브로커가 되는 방법 (의미, 혜택, 방법) 6 분 읽기

비즈니스 브로커는 비즈니스를 구매 또는 판매하거나 프랜차이즈를 구매하거나 향후 비즈니스를 판매할 준비를 하려는 사람들에게 솔루션을 제공합니다.

비즈니스 중개인은 다른 사람들이 개인 비즈니스를 사고 팔 수 있도록 돕는 전문가인 중재자입니다. 사업을 평가하고, 광고하고, 판매자와 적정한 금액을 협상하여 전 과정을 처리합니다.

유능한 비즈니스 중개인이 되려면 특히 혼자 일하는 경우 비즈니스에 대한 모든 것을 알아야 합니다. 또한 해당 직업에서 전문가가 되기 위해 인증을 받아야 할 수도 있습니다.

사업체를 구매할 때 소득원을 구매한다는 사실을 인지하십시오. 사업체 매각에는 많은 감정적 문제도 수반됩니다.

이러한 불안한 문제가 무엇인지 궁금해 할 수 있습니다. 읽으면 읽을수록 생각이 깊어집니다. 판매자는 비즈니스에 시간과 돈을 투자했을 것이지만 결국에는 판매하게 됩니다.

새롭고 더 성공적인 사업을 시작하는 것이 좋지만 건강이 좋지 않거나 은퇴, 결혼 문제 또는 사업 실패는 어떻습니까?

구매자는 또한 극복해야 할 많은 장애물이 있습니다. 그들은 사업을 운영할 의지가 있거나 가족이나 고문에게 올바른 선택을 하고 있다고 확신시켜도 사업을 살 돈이 있습니까?

이 모든 가운데 중개자(브로커)는 거래를 성사시켜야 하는 상황에 직면해 있다.

비즈니스 브로커가 하는 일:

이 시점에서 우리는 비즈니스 중개인이 구매 및 판매 프로세스가 고객에게 가능한 한 쉽고 보람이 있음을 확인하고 훌륭한 비즈니스 중개인은 다음을 수행할 수 있어야 함을 알아야 합니다.

  • 판매를 원하는 사업주에게 연락하여 참여시키십시오.
  • 호의적이든 아니든 시장 가치를 평가하십시오.
  • 판매 목록과 효율적인 광고를 만드십시오.
  • 잠재 구매자를 발견하고 인식하고 좋은 협상을 합니다.

“목록은 비즈니스 브로커의 '재고'가 아닙니다. 당신의 시간은 당신의 '재고'입니다. 확률이 낮은 목록에 시간을 '투자'하거나 '소비'하면 수수료를 받을 가능성이 거의 없습니다.”

비즈니스 브로커가 되는 방법

이제 비즈니스 브로커가 하는 일에 대해 어느 정도 이해했으므로 흥미로운 질문은 "어떻게 이 직업을 시작하게 됩니까?"입니다. 안심하다! 제 연구와 삶의 경험을 통해 여러분에게 약간의 통찰력을 제공하고자 2022년 최고의 국제 무역 브로커. 합니다.

세상은 이제 디지털화되었습니다. 원격으로 작업하면 많은 것을 얻을 수 있습니다. 음, 물리적으로 모든 곳에 있을 필요는 없습니다.

다음은 비즈니스 중개인이 되고 작업 공간을 확보하기 위해 고려해야 할 팁입니다.

1. 기존 사업자 중개사무소

기존 회사와 파트너 관계를 맺거나 에이전트가 되어야 합니다. 계약에 따라 작업을 완료하면 양질의 교육을 받고 커미션을 받을 수 있습니다.

이러한 특전 중 일부를 제공하는 평판이 좋고 유연한 조직과 협력하는 것을 고려하십시오. 내가 말했듯이, 계약이 당신에게 유리한지 확인하십시오.

이 접근 방식은 귀중한 지식을 얻을 뿐만 아니라 회사가 확립된 프레임워크, 실적, 목록 기반 및 기존 구매자 데이터베이스를 가지고 있기 때문에 유리합니다.

그러나 유연하고 교육을 제공하며 지속적으로 급여를 지급할 수 있는 회사를 찾는 것은 어려운 일입니다.

2. 비즈니스 브로커로서 개인 사무실 소유:

정말 좋은데요? 사무실을 소유하고 심지어 새 사람들을 모집할 생각이나 결정이 있습니까? 비즈니스 브로커의 약 40%가 개인 사업체입니다.

비즈니스 중개인으로 개인 사무실을 소유하는 것은 비용이 적게 들고 자신의 속도에 맞게 비즈니스를 배울 수 있으며 개인적인 결정을 내리고 이익을 얻을 수 있기 때문에 흥미진진합니다.

그러나 그러면 장기적으로 금방 지루해지거나 외로워질 수 있습니다. 제약 조건이 엄격하고 유혹이 적은 기존 사무실 환경과 달리 출력을 늘리기 위해 스스로 과로할 수 있습니다.

3. 공유오피스:

일부 복합 소유주는 회의실을 임대할 수 있도록 회의실 공간을 제공하거나 임대합니다.

행정실은 일반적으로 이러한 종류의 작업에 적합하며 가구가 비치되어 있습니다. 그들은 우편물 시설, 전화 서비스 등이 있습니다. 이러한 사무실은 또한 더 많은 사람들을 수용할 수 있지만 비용이 많이 들 수 있습니다.

4. 위원회 사무소

이것은 개인 사무실을 설정하지 않고 사업을 시작할 수 있는 또 다른 좋은 방법입니다. "100% 커미션" 사무실 중 하나인 부동산 회사와 파트너가 됩니다.

이것은 또한 작업을 더 쉽게 하는 데 필요한 서비스와 작동 기반을 제공합니다. 또한 일을 하고 사람들과 교류하게 될 것입니다.

이 사무실에서 비즈니스 중개인 라이센스를 얻는 것이 더 어려울 수 있지만 부동산 사무실 환경에서 추천, 추천 및 유망한 리드를 얻을 수 있습니다. 사람들과 소통하는 방법만 알면 됩니다. "사람은 연결고리입니다."

그러나 결함이 없는 것은 없습니다. 인증 문제 외에도 소유자가 요청할 경우 전화, 관리 및 광고 지원과 같은 사무 장비 유지 관리 비용을 지불해야 할 수 있습니다.

기타 청구서, 세금 및 개인 경비를 정산할 수도 있습니다. 이 아이디어가 예산에 비해 너무 많다고 생각한다면 계속 읽으십시오! 나는 아직도 당신과 공유할 더 흥미로운 아이디어가 있습니다.

5. 홈 오피스

홈오피스라는 말만 들어도 고민이 해결되는 것 같죠? 이것은 XNUMX세기에 오히려 널리 퍼졌습니다. 너무 편리하고 저렴합니다.

이러한 장점 중에 단점이 너무 많습니다. 보안(프라이버시)과 전문성 문제를 살펴보자.

사실, 당신의 집은 고객을 호스팅하기에 적합한 장소가 아닙니다. 또한, 당신은 친구와 가족으로부터 많은 주의를 산만하게 할 것입니다. 이 아이디어는 다른 아이디어보다 저렴하지만 신중하게 고려해야 합니다.

6. 사무실 소유, 개인 에이전트 모집 및 교육

새 사무실을 열고 직원을 배치하는 것은 어려울 수 있습니다. 이것은 많은 자본을 필요로 할 것입니다. 이점은 더 많은 목록입니다. 즉, 작업자가 많을수록 더 많은 목록이 표시됩니다. 혼자 일할 때와 달리

비즈니스 브로커의 이점

전문적인 지식과 기술 외에도 저명한 인물을 만날 수 있습니다. 급여 또는 이익 범위가 중요합니다.

거래가 클릭되면 일반적으로 5-10%를 벌게 됩니다. 거래에 따라 더 많은 수익을 올릴 수도 있습니다.

결론

이것을 읽은 후에는 건전한 판단을 내릴 수 있을 것입니다. 그렇지 않으면 비즈니스 중개는 형편없는 비즈니스의 또 다른 이름일 뿐이라고 생각할 수도 있습니다. 또한 나쁜 날은 잘못된 직업이 아닙니다. 열심히 일하고, 자신을 믿으며, 정직하십시오.

2022년 최고의 국제 무역 브로커

미국 주식에 투자하는 것은 어려울 수 있습니다. 특히 미국 이외의 지역에 있는 경우 더욱 그렇습니다.

가 있기 때문에 myriad of international brokers 온라인에서 올바른 브로커를 선택하는 것은 어렵습니다.

적합한 브로커를 찾으려면 몇 가지 요소에 주의해야 합니다.

먼저 고려해야 할 사항은 2022년 최고의 국제 무역 브로커. commissions/fees 브로커의.

수수료가 있는 브로커를 사용하는 경우 수익이 감소합니다.

둘째, 최소 입금액을 확인해야 합니다.

자금이 제한된 초보자라면 다음을 갖춘 브로커를 사용해야 합니다. little to no minimum deposit.

또한 브로커는 탁월한 고객 서비스를 제공해야 합니다.

여기에는 통화 또는 라이브 채팅에 연결하는 시간과 고객 지원 담당자의 전문성이 포함됩니다.

위의 요소를 고려하여 이 기사는 상위 3개 항목으로 구성됩니다. best international trading brokers 2022년.

최고의 국제 무역 중개인

최고의 국제 거래 중개인은 Interactive Brokers, TD Ameritrade 및 TradeStation입니다.

이 중개인은 수수료가 거의 또는 전혀 없으며 다양한 투자 선택이 가능하며 훌륭한 고객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투자를 원하신다면 in US stocks Apple, Microsoft 또는 Disney와 같이 국제 브로커를 사용해야 합니다.

현지 거래소를 이용하는 경우 글로벌 시장에 접근하지 못할 수 있습니다.

국제 브로커를 고려할 때 가장 중요한 요소 중 하나는 수수료/수수료입니다.

따라서 이 기사의 모든 중개인은 주식 및 ETF 수수료가 거의 또는 전혀 없으므로 수익을 극대화할 수 있습니다.

여기 best international trading brokers:

1. 인터랙티브 브로커

평점: 5점 만점에 4.5점입니다.

수수료/수수료가 매우 낮습니다. at $0.005 per share (for US stocks), 그리고 주식, 옵션, 채권, 통화, 펀드 및 선물에 대한 글로벌 액세스.

33개국 2022년 최고의 국제 무역 브로커. 135개 시장에 23개 통화로 투자할 수 있습니다.

또한 Interactive Brokers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334개국에서 싱가포르, 독일, 호주 등을 포함합니다.

고객 계정의 경우 $0 account minimum.

그러나 유일한 단점은 $100,000의 순 청산 가치를 충족하지 못하는 IBKR PRO 계정에 대해 휴면 수수료가 있다는 것입니다.

For IBKR PRO accounts, 지불해야 합니다 월 유지비 한 달에 발생한 수수료 $100,000 및 $10 USD의 순 청산 가치를 충족하지 못하는 경우 $10 USD.

IBKR LITE를 사용하는 경우 비활동 수수료가 없습니다.

2005년부터 Interactive Brokers는 수많은 상 다양한 출판물에서 최고의 온라인 브로커를 위해

미국 최고의 금융 뉴스 사이트 중 하나인 Barron’s가 Interactive Brokers에 최고 등급을 부여했습니다. for eleven consecutive years, 별 4.5개에서 별 5개로.

여기에는 사용자 경험, 고객 서비스, 보안 및 비용과 같은 다양한 요소가 포함됩니다.

거래 플랫폼에 문제가 있는 경우 사용할 수 있는 여러 가지 방법이 있습니다. 인터랙티브 브로커에 문의 포함 email, phone, and live chat.

브로커에게 (beulokeoege) Meaning in English - English Translation

Examples of using 브로커에게 in a sentence and their translations

We give our best UK binary options brokers a star rating for each aspect of their service so that you can see

FCA has been able to place significant fines on firms that violate rules and work against the interests of the clients

According to police those arrested from Tanzania the Philippines Pakistan and Cambodia were deported for illegally staying in Korea and finding it difficult to return to Korea

Therefore try to anticipate those critical situations and simulate those questions and requests to your broker.

See also

Phrases in alphabetical order

Korean - English

English - Korean

Conjugation Contact About Privacy Policy Tr-ex.me 에서 한국어 Thanks

and required to achieve the purposes illustrated in the cookie policy. If you want to know more or withdraw your consent to all or some of the cookies, please refer to the cookie policy .
By closing this banner, scrolling this page, clicking a link or continuing to browse otherwise, you agree to the use of cookies.

Opt-Out of the sale of personal information
We won't sell your personal information to inform the ads you see. You may still see interest-based ads if your information is sold by other companies or was 2022년 최고의 국제 무역 브로커. sold previously. Opt-Out Dismiss

영화 , 그렇게 ‘가족’이 될 수 있을까

<브로커>는 베이비박스에 아기를 버린 성매매 여성과, 베이비박스에서 아기를 데려와 다른 가정에 돈을 받고 넘겨주는 브로커가 우연히 함께하게 된 여행을 따라가는 영화다. 2018년 으로 칸영화제 황금종려상을 받은 일본의 거장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한국’ 영화라는 점에서 관심받았다. 프랑스 칸에서 먼저 공개된 <브로커>는 배우 송강호에게 한국 최초의 칸영화제 남우주연상을 안겼다. _편집자

*영화 의 스포일러가 있습니다.

베이비박스에 버려진 아기를 암거래하려는 두 남자, 하루 만에 자기 아기를 되찾으러 왔다가 두 남자의 여정에 동행하게 된 젊은 여자, 그리고 그 여정을 뒤쫓으며 이들을 현행범으로 체포하려는 경찰.

2022년 칸영화제에서 고레에다 히로카즈의 가 공개된 뒤, 이 ‘유사가족 로드무비’에 대한 평은 극명하게 나뉘었다. 사회 음지에 은폐된 이슈를 감독 특유의 따뜻한 감수성과 통찰력으로 대면했다는 호평과, 범죄를 순진하고 진부하게 미화했을 뿐이라는 혹평이 팽팽하게 맞섰다.

고레에다 히로카즈는 한국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이런 혹평을 염두에 둔 기자들의 질문에 “흑백이 뚜렷이 나뉘는 영화”를 지향하지 않으며 “양쪽이 뒤섞이면서 어느 순간 반전”을 이루는 세계를 상상했다고 밝혔다. 영화의 문제의식은 사회적 편견을 다시 각인하는 재현이 아니라 반문하는 “회색” 지대에서 나올 수 있다는 말일 것이다. 그의 의도에 얼마나 많은 관객이 호응할지 장담할 수는 없다. 하지만 2022년 최고의 국제 무역 브로커. 그 말은 를 지탱하는 서로 충돌하는 몇 개의 축과 그들의 경계를 점차 용해하기 위해 영화가 도입한 서사적 국면으로 생각을 이끈다.

돌이켜보면, 고레에다 히로카즈는 아이를 앞세워 가족의 테두리, 혹은 가능성을 묻는 전작들에서도 유사한 방식으로 서사를 진행했다. 이를테면 <그렇게 아버지가 된다>(2013)에서는 6년 동안 키운 사랑스러운 아이가 다른 사람의 자식이란 사실을 알게 된 이들의 심리적 궁지를 다룬다. 산부인과에서 뒤바뀐 친자를 뒤늦게 찾지만, 그들은 이 아이가 낯설기만 하다. 아이들은 태어난 순간부터 자신과 함께 살던 가족을 떠나 ‘진짜’ 부모에게 오지만, 어쩐지 버려졌다는 생각에서 벗어나지 못한다. 낳은 정인가, 기른 정인가. 상투적인 화두와 다소 작위적으로 느껴질 수 있는 설정은 느닷없는 현실을 받아들여야 하는 어른만이 아니라, 아이의 내면과 시선 또한 존중한 영화의 섬세한 결 덕에 설득력을 얻는다. 인물들은 고통스러운 시간을 겪지만, 결국 영화 끝에서 혈연을 넘어선 확대된 가족의 형상으로 두 물음을 온건하게 화해시킨다.

(2018)에 이르면 이 구도에 좀더 복합적인 층위가 생긴다. 혈연관계가 아닌 다섯 식구가 사는 집에 어느 날, 정체불명의 어린아이가 들어와 함께 지내게 된다. 제도에 얽매이지 않은 채 서로의 상처를 보듬는 생기로운 관계가 작고 낡은 집을 입체적으로 만든다. 이들은 자신을 버리거나 책임을 다하지 않은 혈연 대신, 새로운 가족을 선택한다. 그러나 고레에다는 이 유사가족을 가족제도의 대안으로 낭만화하지 않는다. 어른들은 몸을 다치거나 해고된 뒤 더 이상 노동하지 않고 아이들의 좀도둑질을 방관한다. 제도 바깥에서 이 가족이 지켜낸 활기는 말하자면, 작지만 끈질긴 범법 행위와 분리될 수 없다. 심지어 할머니가 돌연 세상을 떠난 장면에서 남은 어른들은 그가 남긴 돈을 발견하고 기뻐하며 장례 절차 없이 그를 집 안에 매장한다. 이 공동체는 정당한가. 폭력을 은폐한 혈연제도와 도덕과 규범에서 자유로운 철없는 공동체 중 어느 쪽을 선택할 것인가.

은 이 물음을 온전히 풀어내는 데 어려움을 겪는다. 후반부 연이어 등장하는 극단적이고 갑작스러운 대목이 그 난망함을 드러낸다. 고레에다는 이 공동체를 영화적 상상력을 통해 급진적인 화두로 발전시키지 못하고 딱딱한 사회적 의제의 대상으로 전환하고 만다. 법의 개입으로 공동체는 와해된다. 어른들 대신 수치심과 죄의식을 짊어지게 된 소년은 자폭하듯 충격적인 선택을 감행하고, 그보다 더 어린 아이는 어떤 저항도 없이 자신을 방치하고 학대한 혈연가족에게 돌아간다. 어른들은 무력하게 감옥에 갇히거나 무책임하게 떠나버린다. 영화 말미, 아이들은 다시 혼자다. 고레에다는 인물들이 비록 뿔뿔이 흩어졌어도 함께 지낸 시간만큼은 소중한 기억으로 남을 것이라고 말했지만, 영화의 결말을 보며 그의 낙관적인 생각을 믿기는 힘들다.

는 어떨까. 아기를 유기한 엄마 소영(이지은), 그 아기를 몰래 입양시켜 돈을 벌려는 세탁소 사장 상현(송강호)과 베이비박스 시설에서 일하는 동수(강동원). 동수는 말한다. “버린 사람이 있으니 파는 사람도 있지.” 버린 자와 훔친 자 중 누가 더 나쁜가. 연약하고 작은 생명체를 앞에 두고 이들은 죄의 무게를 겨룬다. 영화가 이들의 무의미하고 뻔뻔한 논쟁에 가담하는 건 아니지만, 고레에다는 서로를 탓하며 대립하는 ‘버린 자’와 ‘훔친 자’를 서사의 두 축으로 세우고 그들을 금세 같은 차에 태운다. 그의 관심은 그중 더 나쁜 자를 가리는 일이 아니라, 그들이 결핍으로 연결된 존재임을 드러내는 일로 향한다.

우선 고레에다는 친엄마와 낯선 두 남자가 아기를 밀매하러 동행하는 끔찍한 행로를 코미디적 상황을 개입시켜 유화한다. 이를테면, 아기를 사러 온 부부가 아기의 외모를 지적하며 돈을 깎겠다고 흥정하고 혹시 아기 아버지가 강간범은 아니냐고 묻는 가혹한 대목은 우스꽝스럽게 연출된다. 배우들의 연기 리듬이나 그 상황을 바라보는 카메라의 시선은 그런 의도로 설계된 것처럼 보인다. 인물들을 조폭 영화에 등장할 법한 사악한 아기 밀매범이 아닌 허술하고 웃긴 소시민적인 사고뭉치로 그려낸 덕에 실제로 극장 안 관객은 이런 장면에서 번번이 웃음을 터뜨렸다.

무엇보다 2022년 최고의 국제 무역 브로커. 여정에서 밝혀지는 인물들의 극적인 전사는 ‘버린 자’와 ‘훔친 자’를 한 맥락에서 공명하게 한다. 소영 역시 버려진 아이였고 성매매로 착취된 삶을 살다 임신해 아기를 낳았지만, 그 아기를 빼앗아가려는 남자를 살해하고 도주 중이다. 영화는 ‘버린 자’의 서사에 필연성을 부여하기 위해 코미디 톤의 로드무비에 극단적인 사회범죄 드라마를 끌어들인다. ‘버린 자’의 과거가 사회범죄 드라마에 2022년 최고의 국제 무역 브로커. 빚지고 있다면, ‘훔친 자’의 과거와 현재에는 멜로드라마의 우울이 새겨진다. 상현은 초반에는 건달에게 진 빚을 갚지 못해 아기 암거래를 계획한 비루한 인간처럼 그려진다. 후반부, 그가 오랜만에 딸을 만나 안절부절못하는 애처로운 장면에서 그에게도 브로커 일을 무릅쓴 간절한 이유가 주어진다. 상현은 아내와 딸에게 버려졌으나 그들과 다시 함께 살 날을 포기하지 못하는, 그러나 과거를 결코 되돌리지 못할 초라한 이혼남이다.

동수에게도 사연은 있다. 셋의 여정은 의아하게도 어느 보육원에서 잠시 멈춘다. 영화는 이내 그곳이 동수가 어린 날을 보낸 보육원이며, 여기 사는 아이들에게 그는 영웅 같은 존재임을 상기한다. 동수의 엄마는 보육원 바깥 한구석에 어린 아들을 두고 떠난 뒤 돌아오지 않았다. 상현이 동수의 과거를 소영에게 일러준다. 보육원 장면 이후 동수는 누구보다 소영의 아기에게 애정을 보이며 소영을 통해 엄마를 조금은 이해하게 됐다고 고백한다. 아기를 밀매하려는 인물들이 아무렇지도 않게 보육원에 굳이 들러 아이들과 어울린다는 이상한 설정은 동수의 지난 행동에 얼마간 면죄부가 될 만한 서사를 안긴다.

‘버린 자’와 ‘훔친 자’가 공동의 운명을 나눠지고 심리적으로 융화되는 동안에도 영화에는 해결해야 할 또 하나의 축이 남아 있다. 셋을 줄곧 미행하던 수진(배두나)과 이 형사(이주영)는 아기가 밀매되는 현장을 포착하려고 상황을 유도하지만 잘되지 않는다. 그들에게는 소영을 체포하는 일보다 아직 벌어지지 않은 범죄를 기다리는 일이 더 중요해 보인다. 수진에게는 “멋대로 낳고 멋대로 버리”는 사람들에 대한 오랜 원한이 있는 것 같지만, 그 사연은 나오지 않는다. 수진이 소영과 마주한 밤, 수진의 날카로운 추궁에 소영이 반문한다. “낳고 나서 버리는 것보다 낳기 전 죽이는 죄가 더 가벼워?” 소영의 선택을 범죄드라마의 인과 안에서 이해하며 연민을 실어주던 영화는 이 지점에서 다시 한번 그의 마음에 수긍한다. 그러나 아무리 소영의 특수한 처지를 고려한 것이라 해도 이 대사의 억지스러움과 위험함은 해소되지 않는다. 아기 유기와 임신중단은 같은 시소에 올려두고 무게를 비교할 수 있는 행위가 아니다. 소영의 희생정신과 모성을 비추기 위해 영화가 동원한 이 반문은 임신중단 권리에 손쉽게 죄를 입힌다. 그 태도는 감상적이고 무지하다.

가 무리한 논리를 끌어들이며 인물들에게 진부한 전사를 덧씌워 닿으려는 목적지는 어디일까. 후반부, 그들의 급작스러운 결단과 서사의 급변한 흐름은 ‘버린 자’ ‘훔친 자’, 그리고 이들을 쫓는 자의 도덕적 결함을 한꺼번에 정화하려는 영화의 시도일 것이다. 영화는 아기를 둘러싸고 죄의 경중을 말하던 철모르는 이들을 이제 아기를 중심으로 도덕적으로 회복시키는 데 몰두한다. 아기를 지키기 위해 버렸다는 소영의 앞선 주장에 화답하듯, 에필로그에서 인물들 모두는 직접적으로든 간접적으로든 아기의 선한 보호자가 돼 있다. 심지어 이 아기를 돈으로 입양하려다 경찰이 짠 덫에 걸려 발각됐던 부부의 모습마저 보인다.

아기의 “미래에 대해 다 같이 의논하면 좋겠”다는 수진의 마지막 음성은 그러나, 유기와 밀매의 그림자로 얼룩졌던 세계가 한순간 맞이한 성숙한 도약의 깨달음으로 들리지 않는다. 이 결말은 영화가 토대로 삼은 현실의 모순과 갈등을 착한 어른과 무결한 유사가족에 대한 다소 강박적인 환상 속에 매끈하게 봉인해버린다.

에서 고레에다 히로카즈가 꿈꾼 선의로만 기능하는 공동체 혹은 연대의 형상은 혈연중심적 가족주의 환상만큼이나 낡고, 에서 좀도둑질로 생계를 꾸리던 비도덕적 비혈연 공동체보다도 퇴화한 세계다.


0 개 댓글

답장을 남겨주세요